광산구, 기업·지사협과 복지 협력 나선다

광산구
광산구, 기업·지사협과 복지 협력 나선다
선한기업 100+ 원탁회의 발대식…‘5G 꿈드림 프로젝트’ 추진
  • 입력 : 2023. 05.31(수) 16:46
  • 최준규 기자
선한기업 100+ 원탁회의 발대식
[시사토픽뉴스]광주 광산구는 광산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지역 기업과 협력해 어려운 이웃을 돌보는 ‘5G 꿈드림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광산구는 31일 드메르 웨딩홀에서 관내 ‘선한기업’ 130여 개 대표, 광산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사회복지시설단체 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5G 꿈드림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선한기업 100+ 원탁회의’ 발대식을 가졌다.

‘5G 꿈드림 프로젝트’는 마음, 사람, 힘, 행복을 모아 건강한 광산을 만들자는 의미로, 강용선 광산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의 적극적인 제안으로 추진됐다. 모은다는 의미의 ‘Gathering(개더링)’과 ‘광산’을 뜻하는 ‘G’에 프로젝트에 담긴 다섯 가지 핵심 가치를 붙여 명칭을 정했다.

행정과 기업, 민간 복지단체가 힘을 모아 △고립된 이웃 돌보는 ‘1313이웃살핌(위기가구1세대에 이웃단짝3명)’ 사업 △갑작스런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을 위한 민간 자원 연계 △외국인주민 자녀 및 청년 지원 등 다양한 돌봄, 복지 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출범한 원탁회의에는 중소기업융합 광주전남연합회, 이노비즈협회 광주전남지회, 광주 평동산단외투기업 경영자협의회, 광주경영자총협회, 평동산업단지입주기업협의회에 소속된 130여 개 기업이 참여한다. 이들 기업은 나눔과 후원을 통해 ‘5G 꿈드림 프로젝트’에 필요한 자원을 마련할 예정이다.

광산구는 이를 바탕으로 광산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과 대상자를 발굴하고, 복지 사업 및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강용선 광산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5G 꿈드림 프로젝트는 이웃과 함께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회복사업이다”며 “5G 꿈드림 프로젝트가 지속적으로 활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해 돕겠다”고 밝혔다.

박병규 광산구청장은 “선한기업 100+ 원탁회의는 민관산학 복지 협력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이라며 “지역 기업의 자발적 참여와 연대가 확대·지속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