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경로당 반찬 지원사업 추진

사회
경주시, 경로당 반찬 지원사업 추진
경로당 629개소에 12월까지 경로당 별 주1회, 총 4회 반찬 제공 서비스
  • 입력 : 2022. 08.18(목) 11:05
  • 최준규 기자
경주시, 경로당 반찬 지원사업 추진
[시사토픽뉴스]경주시가 이달 1일부터 어르신들의 영양관리와 경로당 활성화를 위해 ‘경로당 반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어르신들의 고령화로 인한 반찬 준비의 부담감을 덜어주고, 지역 맞춤형 다기능 복합 경로당 모델 개발을 위해 ‘경북형 행복경로당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수행기관인 (사)대한노인회 경주시지회는 식품가공업체 2개소와 연계해 관내 등록 경로당 629개소에 8월부터 12월까지 반찬을 지원한다.

반찬은 10인분 기준으로 4종류의 반찬을 주 1회, 총 4회에 한해 제공하며, 포장된 반찬은 경로당 행복 도우미가 경로당으로 배송한다.

특히 여름철 지원 반찬에 대한 엄정한 관리와 함께 코로나가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의 경로당 내 음식물 섭취 시 주의 사항 등도 안내할 예정이다.

경로당을 이용하는 한 할머니는 “경로당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이 매일 반찬을 해서 먹는다는 건 현실적으로 힘들다” 면서 “균형있는 영양과 건강관리를 해 줘서 너무 고맙다”고 인사했다.

손금택 노인복지과장은 “앞으로의 경로당은 단순 사랑방 개념의 경로당이 아니라 다기능 복합공간으로서의 역할이 필요하다” 며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미비점을 보완해 진정으로 노인복지에 필요한 서비스를 확대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