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고품질 벼 재배단지 포상심사 실시

IT/과학
경주시, 고품질 벼 재배단지 포상심사 실시
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등 3개 기관 합동 포장심사반 구성해 명품쌀 육성
  • 입력 : 2022. 09.29(목) 12:37
  • 최준규 기자
경주시, 고품질 벼 재배단지 포상심사
[시사토픽뉴스]경주시가 ‘이사금쌀’을 국내 최고품질 쌀로 육성하기 위해 현지 포장심사를 26일부터 30일까지 실시했다.

포장심사반은 농업기술센터와 경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고품질 벼 생산단지 농업인대표로 합동 구성돼 있으며, 이들은 포장의 균일도, 도복(쓰러짐), 이형주 등 병해충이 발생했는지 등을 살펴 선별하게 된다.

조사결과에 따라 비료를 과다 사용해 발생하는 벼 쓰러짐 현상이 3.3㎡ 이상 나타나거나 다른 품종이 섞인 곳은 불합격 처리된다. 잡초, 도복, 병해충이 발생한 논에서 자란 벼도 수매에서 제외한다.

심사대상은 원료곡 생산단지인 고품질 벼 생산단지 793㏊와 외래품종 대체 최고품질 벼 생산단지 111㏊이다.

고품질 벼 생산단지는 밥맛이 우수한 최고품질품종인 삼광벼 단일품종으로 재배하고, 모든 필지는 농산물우수관리(GAP)인증을 획득해 소비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안전한 농산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더불어 올해는 농촌진흥청과 외래품종 대체 최고품질 벼 재배단지를 조성해 삼광벼로 최고품질 벼를 생산하고 있으며,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논물 관리기술을 통해 ‘농업부문 2050탄소중립’을 이행하고 있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수매된 벼를 완전미 비율, 단백질함량 등 품질검사와 쌀 DNA 분석을 실시해 엄선된 최고품질 쌀을 소비자에게 공급하고, 안심하게 먹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주력 하겠다” 고 말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