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거동불편한 장기요양 수급자에게 왕진에 돌봄 서비스 까지 제공하는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 개소

건강
안성시, 거동불편한 장기요양 수급자에게 왕진에 돌봄 서비스 까지 제공하는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 개소
  • 입력 : 2023. 02.06(월) 11:48
  • 최준규 기자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 개소식
[시사토픽뉴스]안성시는 2월 2일 안성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 서안성의원에서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노인돌봄 요구도 조사(한국여성정책연구원, 2020년)결과 어르신들은 방문요양· 방문간호 서비스를 가장 원했고, 2위는 어르신을 병원에 모시고 갔다 오는 이동서비스로 어르신들에게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는 의료와 복지를 같이 제공할 수 있는 꼭 필요한 사업이다.

이번 재택의료센터 개소로 안성시 읍·면 의료취약지역 주민과, 연로하거나 장애로 병원에 가고 싶어도 갈 수가 없는 대상자들이 일부 본인 부담금으로 장기요양 보험의 혜택을 받아 집으로 찾아가는 방문진료·간호, 찾아가는 돌봄서비스를 함께 받을 수 있게 됐다.

사업 대상은 거동이 불편하여 의료기관 방문이 어려운 재가 장기요양 1~ 4 등급 판정 받은 수급자로 시범 사업 기간은 2023. 11월 까지다.

주요 서비스 내용은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가 집으로 방문하여 어르신 맞춤형 건강 및 질환관리, 약물관리, 건강상담, 영양상태 개선과 지역 내 돌봄서비스 기관에 연계까지도 하게 된다.

안성시 김보라 시장은 개소식에서 “장기요양 재택의료센터의 개소로 거동이 불편하거나, 연로한 어르신들이 편안하고 익숙한 집에서 행복하고 건강한 삶을 이어 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