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반도체 산업육성을 위한 인력양성 거점 마련

경제
경남도, 반도체 산업육성을 위한 인력양성 거점 마련
6일, 경남 유일의 ‘반도체 공동연구소 USG 클린룸’ 착공
  • 입력 : 2023. 02.06(월) 16:19
  • 최준규 기자
경남도, 반도체 산업육성을 위한 인력양성 거점 마련
[시사토픽뉴스]경상남도와 교육부가 공동 지원하는 ‘반도체 공동연구소 USG 공유대학 클린룸’ 착공식이 6일 경상국립대학교에서 개최됐다.

클린룸은 미세한 먼지를 비롯한 기온, 습도, 기류, 기압 등 반도체 품질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요소들이 일정 규격에 맞게 관리되는 공간이다.

USG 반도체 클린룸은 반도체 소자 및 공정개발, 설비기술 개발, 신소재 연구, 교육 등 미래형 반도체 기술 개발 및 교육을 위한 공간으로, 연면적 280㎡, 지상 1층 규모로 경상국립대 자연과학대학(351동) 뒤편 주차장 부지에 건축되어 올해 3월 준공 예정이다.

경상남도는 국가첨단전략산업인 반도체 산업 육성의 일환으로 고도화된 학습과 실습이 가능한 반도체 교육 실습실(클린룸) 구축을 지원하며, 국가-지역 산업의 혁신을 주도할 미래 핵심사업인 반도체 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반도체 전문인력의 중요성이 급부상함에 따라 미래형 반도체 기술 개발 및 교육을 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되는 USG 클린룸은, 도내 반도체 전문인력 양성의 거점으로 기업 유치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반도체 클린룸 구축으로 향후 정부 반도체 정책에 긴밀하게 대응하고 도내에서 반도체 산업 전문인력이 꾸준히 양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상남도는 우주항공, 방산, 원전, 조선 등 풍부한 반도체 수요기업과 한국전기연구원, 한국재료연구원 등 기술개발 지원이 가능한 국가 연구기관이 다수 입지한 산업의 강점을 살려, 본격적인 도내 반도체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반도체 특화단지 지정 공모(산업통상자원부) 신청을 준비 중이다.
최준규 기자
경제 주요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