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정환 전남도의원, “소규모 한우농가 폐업대책 마련” 등 상생정책 제안

전라남도
모정환 전남도의원, “소규모 한우농가 폐업대책 마련” 등 상생정책 제안
작년 한해 한우농가 폐업 50마리 미만 소규모 농가에 집중, 관심 필요
  • 입력 : 2023. 02.06(월) 16:40
  • 최준규 기자
모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함평)
[시사토픽뉴스]전남도의회 농수산위원회 모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함평)은 지난 3일, 제368회 임시회 농축산식품국 소관 업무보고에서 한우 도매가격 하락으로 인한 소규모 한우농가 폐업대책 마련 필요성을 제기했다.

모정환 의원은 “최근 1년간 한우 도매가격 하락으로 한우농가 2,000여 곳이 줄었는데, 그 중 50마리 미만 소규모 농가만 폐업했고 50마리 이상 중ㆍ대규모 농가는 오히려 그 수가 늘어 한우농가의 양극화가 우려되는 상황임에 따라 상생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이어, 모 의원은 “생산비 상승과 가격 하락으로 겪는 경영의 어려움은 소규모 농가는 더욱 견디기 어려울 것”이라며 “50두 미만 농가부터 폐업이 속출하면서 한우산업의 생산 기반 붕괴가 우려되므로 전남도에서 특별한 관심을 가져달라”고 재차 강조했다.

이에 강효석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현재 곡물가격 폭등으로 한우 생산비는 급등하고 도매가격은 하락하여 축산 농가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며, “중ㆍ대규모 농가뿐 아니라 소규모 농가도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답했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