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제13회 결핵예방의 날 기념 캠페인 실시

영광
영광군, 제13회 결핵예방의 날 기념 캠페인 실시
  • 입력 : 2023. 03.23(목) 13:40
  • 최준규 기자
영광군, 제13회 결핵예방의 날 기념 캠페인 실시
[시사토픽뉴스]영광군은 3월 24일 제13회 결핵예방의 날을 맞아 결핵의 예방 및 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경각심을 고취하기 위하여 3월 18일부터 3월 24일 결핵 예방주간을 운영하고 3월 21일 캠페인을 실시했다.

결핵은 결핵 환자의 기침, 재채기, 대화 등으로 배출된 결핵균이 공기를 통해 다른 사람의 폐로 들어가 결핵에 감염되며 결핵 감염 시 2주 이상 기침, 가래, 발열, 수면 중 식은땀, 체중 감소 등이 나타난다.

결핵 예방을 위해서는 △꾸준한 운동과 균형있는 영양 섭취로 건강한 채력을 유지 △ 2주 이상 기침, 가래가 지속될 경우 보건소나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받기 △ 결핵 환자와 접촉한 경우 증상 여부와 상관없이 결핵 및 잠복 결핵 감염 검사 진행 △ 올바른 기침 예절 실천하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우리나라는 OECD가입국 중 결핵 발생률 1위로 결핵 취약계층인 65세 이상 어르신은 매년 결핵 검진을 받아보는 것을 권장한다.” 아울러 “의료기관, 영·유아관련시설, 학교 등 집단시설 종사자는 매년 결핵검진, 잠복결핵감염 검사 및 치료를 실시하여 결핵 발생을 사전에 예방해야 한다.”라고 했다.

2주 이상 기침·가래가 지속되면 보건소 결핵실에 내원하여 결핵 검진 및 상담받아 보기를 권한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