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기대 국회의원, "안중근 의사 유해봉환 위한 의원모임 발족"

정치
양기대 국회의원, "안중근 의사 유해봉환 위한 의원모임 발족"
중국 다롄 안중근 의사 순국 113주년 추모식 참석
  • 입력 : 2023. 03.26(일) 17:45
  • 최준규 기자
양기대 국회의원 중국 다롄 안중근 의사 순국 113주년 추모식 참석
[시사토픽뉴스]안중근 의사 순국 113주년을 맞아 유해봉환을 위한 국회의원모임이 추진된다.

더불어민주당 양기대 국회의원(경기광명을)은 26일 중국 다롄시 뤼순감옥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열린 안중근 의사 순국 113주년 추모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다롄시한인회 등의 주최로 열린 이날 추모식에는 더불어민주당 설훈·양기대·정태호·박영순 국회의원과 곽영희 주다롄영사출장소장(부총영사), 유대성 다롄시한인회장, 다롄한인국제학교 학생 등 2백여명이 참석했다.

양기대 국회의원은 “안중근 의사께서 순국 직전까지 뤼순 감옥에서 동양평화론을 집필하며 한국, 일본, 중국이 대등한 관계로 평화적 번영 공존할 것을 강조하셨지만, 작금의 현실은 냉혹한 국제관계에서 우리나라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윤석열 정권은 대일굴욕외교가 아니라 안중근 의사의 동양평화론의 뜻을 되새기고 각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양 의원은 “이번에 참석한 4명의 국회의원들은 안중근 의사의 유해를 찾기 위해 여야의원들이 참여하는 ‘안중근 의사 유해봉환을 위한 의원모임’을 발족하기로 했다”며 “앞으로 일본방문 등을 통해 일본정부의 협조를 끊임없이 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중근 의사도 유언을 통해 광복후 한국으로 유해가 돌아오기를 소망했다.

한편 양 의원은 광명시장 시절인 2016년 중국 다롄 뤼순감옥을 방문하여 안중근 의사 106주년 추념식에 참석한 바 있다.
최준규 기자
정치 주요뉴스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