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봄철 식중독 예방 집중 홍보

건강
충북도, 봄철 식중독 예방 집중 홍보
3.27.~4.7. 소통전담관리원을 통한 봄철 식중독 예방 집중 홍보 실시
  • 입력 : 2023. 03.26(일) 16:03
  • 최준규 기자
노로바이러스 예방법
[시사토픽뉴스]충북도는 봄철 식중독 발생이 높은 노로바이러스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3월 27일부터 4월 7일까지(10일간) ‘소통전담관리원’을 통해 식중독 사전 예방 및 행동요령 지도, 홍보한다고 밝혔다.

노로바이러스 식중독은 노로바이러스에 오염된 음식물과 물(지하수)을 섭취해 발생하고 환자의 분변과 구토물, 침, 오염된 손 등 사람간 접촉으로 감염되는 경우가 많으므로 개인 위생관리 등을 철저히 해야한다.

이번 집중 홍보에서는 시군별 28명의 소통전담관리원이 참여하고 도내 아동.노인 등 사회복지시설, 어린이집 급식소 500개소 대상으로 실시하며 처분 위주의 행정을 벗어나 손씻기, 익혀먹기, 식재료별 칼·도마 구분 사용하기, 조리도구, 식재료 세척·소독하기, 보관온도 지키기 등을 실천하는 계도 활동을 통해 사전예방 활동에 힘쓸 예정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특정시기, 시설별 안전하고 위생적인 식품이 제공될 수 있도록 식중독 예방지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최준규 기자
라이프